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ad59

코로나19 영향 부산김해경전철 이용객도 감소

기사승인 [0호] 2020.02.15  11:10:35

공유
ad50
ad74
ad72
ad73
ad71
ad70
default_nd_ad1
ad68
ad45
ad63
▲ 부산김해경전철 관계자들이 경전철 내 방역을 실시하고 있다. 사진제공=부산김해경전철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태로 김해와 부산을 잇는 부산김해경전철 이용객도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부산김해경전철(주)에 따르면 국내 1번 환자(36세 여성, 중국인)가 발생한 지난달 20일부터 지난 12일까지 약 한 달 동안 경전철 하루평균 이용자는 4만5463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에 기록한 하루평균 이용자 4만9114명보다 3651명이 줄어든 수치다.

특히 2번 환자(56세 남성, 한국인)가 발생한 지난달 24일부터 확진자 4명이 한꺼번에 나온 31일까지 하루평균 이용객이 1000∼5000명씩 줄어들면서 계속 감소세를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용객 감소 현상은 이달 들어 더 심해져 최근까지 하루평균 5000∼1만2000여명이 줄었다.

코로나19 확진자가 전국적으로 늘고 영남권에서도 의심 환자가 생기는 등 사태가 악화되자 감염을 우려해 경전철 이용을 줄인 것으로 분석된다.

경전철 측도 만일의 사태에 대비, 시설물 방역과 위생관리를 한층 강화하고 있다.

경전철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가 지속되면서 이용객 수도 그에 비례해 점점 줄어들고 있다"며 "시민들이 안심하고 경전철을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해뉴스 이경민 기자 min@gimhaenews.co.kr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62
default_news_ad3
default_news_ad5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