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ad59

"김해 독서대전 한눈에 감상 하세요"

기사승인 [445호] 2019.10.31  10:18:22

공유
ad50
ad72
ad73
ad71
ad70
ad68
default_nd_ad1
ad45
ad63
▲ 김해시 공무원의 목민심서 필사본.

작은도서관, 책 31권 제작·공개
시청 1층 ‘이든카페’서 전시회


김해시는 11월 4일부터 8일까지 시청 1층 이든카페에서 '김해시 작은도서관 한 도서관 한 책 만들기'와 '청렴과 독서문화 확산을 위한 목민심서 필사하기' 결과물 전시회를 개최한다. 

'작은도서관 한 도서관 한 책 만들기'는 시민 책 쓰기 문화 확산을 위해 운영한 '김해시민들의 꿈과 일상을 담은 세상에 하나뿐인 책 만들기'를 주제로 강사 섭외와 스토리텔링 교육, 책 제작까지 모든 과정을 작은도서관 관장과 사서들이 기획, 운영한 프로그램이다.

지난 6월부터 3개월간의 제작을 거쳐 완성한 31권의 소중한 책들을 선보인다.

청렴과 독서문화 확산을 위해 김해시 공무원들이 정약용의 목민심서를 필사한 '목민심서 이어쓰기' 확대본도 같이 전시된다.

▲ 허성곤 김해시장이 목민심서 이어쓰기에 동참했다.

목민심서 이어쓰기는 공무원의 필수 덕목인 청렴 실천과 대한민국 책의 수도 김해의 독서문화 확산을 위해 지난 7월부터 6주간 진행한 행사이다. 시 소속 전 공무원들이 참여해 350페이지에 달하는 6권의 필사본을 완성했다.

10월 12일부터 이틀간 개최예정이었던 김해시 독서대전 본행사는 아프리카 돼지열병 확산 방지를 위해 실내 강연을 제외한 모든 행사가 취소됐다.

그러나 권역별(장유, 진영) 사전행사, 정혜신 작가 투어, 작가와 서점 나들이 등 다양한 연중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김해시 곳곳에 독서대전 분위기가 이어졌다.

시 관계자는 "1회에 그치는 타 축제들과 차별화해 시민들의 인문, 독서문화 진흥을 위한 경남 대표 독서문화축제로 입지를 굳히는 계기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김해뉴스 이경민 기자 min@gimhaenews.co.kr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62
default_news_ad3
default_news_ad5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