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김정호 의원 "2019년도 김해신공항 예산 전액 삭감해야"

기사승인 [397호] 2018.11.06  17:17:56

공유
ad45
▲ 김정호(더불어민주당·김해을) 국회의원

김정호(더불어민주당·김해을) 국회의원은 6일 정부의 2019년도 예산 중 김해신공항 예산 82억 7000만 원을 전액 삭감해야한다고 요구했다.

김 의원에 따르면 올해 편성된 김해신공항 예산은 총 63억 6000만 원이었지만 실제 집행된 내역은 사업추진비 400만 원, 국내여비 2200만 원 등 총 2600만 원으로 집행률 0.4%에 불과했다.

이에 대해 김 의원은 "국토교통부가 기 편성된 2018년 김해신공항 예산 가운데 기본조사설계비 57억 2700만 원, 감리비 6억 원 등 기본계획수립 주요 예산을 전혀 집행하지 못한 상태에서 2019년도 예산에 기본설계비 75억 원과 감리비 7억 5000만 원을 추가 편성한 것은 매우 부적절하다"며 예산 전액 삭감을 주장했다.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6월과 8월부터 각각 '소음영향분석 등 전략환경영향 평가' 용역과 '타당성 평가 및 기본계획수립' 용역을 1년간 추진해왔으며 올해 8월 기본계획수립용역 최종보고서를 완료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활주로 재배치, 비행절차와 관련된 비행안전과 소음저감대책 등을 검토하기 위해 최종 완료보고 시기를 올해 12월 말까지 연기한 상태다.

한편 부산·울산·경남 광역단체장은 지난 9월 포스코 건설컨소시엄의 중간보고결과를 바탕으로 실무검증단을 구성해 올 연말을 기한으로 신공항 검증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검증단은 검증 결과에 따라 용역기간 추가 연장을 비롯한 신공항 확장안 수정 등이 불가피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와 관련 실무검증단은 신공항 항공수요예측 및 최소 용량설계, 활주로 방향 및 길이, 착륙 안전성 검토, 소음 대책과 관련해 김해신공항 건설에 대한 문제를 제기할 예정이다. 

김해뉴스 조나리 기자 nari@gimhaenews.co.kr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